파킨슨법칙

‘파킨슨법칙’이란? 업무량의 경중에 상관없이 공무원 수가 지속적으로 증가하는 현상으로 공직사회의 비대화를 논할 때 빠지지 않고 등장하는 이론이다. 일반적으로 관료조직의 인력, 예산, 하위조직 등이 업무량과 무관하게 점차 비대해지는 현상을 지칭한다.

 

파킨슨의 법칙’은 공직사회의 속성을 설명하는 조직이론이다. 영국의 역사학자이자 경영 연구가인 노스코트 파킨슨(Northcote Parkinson)은 2차 세계 대전 당시 해군 사무원으로 근무하면서 이상한 현상을 발견한다. 1914년에서 1928년까지 해군 장병은 30% 가량 줄었는데, 같은 기간 해군 소속 공무원은 80%가량 증가한 것이다.

 

그는 이를 통해 “공무원의 수와 업무량은 아무 관계가 없으며, 업무의 많고 적음과 관계없이 공무원 수는 늘어난다”고 주장했다. 파킨슨의 법칙은 관료화된 거대 조직의 비효율성을 비판한 것으로, 업무량이 많아서 사람이 더 필요한 것이 아니라 사람이 많아져서 일자리가 더 필요해지는 상황을 잘 설명해준다.

 

게시일: 2018. 11. 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