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 안의 코끼리

‘방 안의 코끼리(elephant in the room)’란? 모두가 잘못됐다는 사실을 알면서도 그 누구도 얘기하지 않는 현상을 말한다. 크고 무거운 문제를 코끼리에 비유한 표현으로, 어떤 사실이 너무 거대하고 무거워서 덮어두고 언급하길 꺼리는 상황을 말할 때 쓰인다.

 

커다란 문제임에도 불구하고 거대한 코끼리가 지금까지 방을 차지하고 있었던 것은 회피나 무관심 때문이다. 다수가 반대할 것 같은 상황에서 괜히 먼저 말을 꺼냈다가 오히려 부정적인 결과를 일으킬 것 같은 불안감이 그 원인이다. 한마디로 ‘모난 돌이 정 맞을까 봐’ 입 다물고 있는 상황이다. 정치적으로 위험해지기 때문에, 혹은 그냥 두려워서 등 이유야 어찌됐든 중대한 일을 계속 외면하다 보면 '방안의 코끼리'와 같은 현상이 일어난다.

 

게시일: 2018. 9.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