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넘어져야 일어설 수 있습니다>

 

많이 넘어지는 사람만이

쉽게 일어나는 법을 배웁니다.

 

살다보면 지금보다 더 많이

넘어질 일이 생길지도 모릅니다.

 

갈피를 잡지 못하고

마음이 흔들릴 때가 있을지도 모릅니다.

그렇다고 축 처진 어깨로 앉아 있지 마세요.

 

일어나세요.

넘어진 자리가 끝이 아닙니다.

 

넘어진 그 자리가,

눈물 흘린 그 자리가,

포기하려 했던 그 자리가

새로운 출발점입니다.

 

시작하는 순간

모든 일이 가능해집니다.

 

당신이니까 가능합니다.

당신이니까 해낼 수 있습니다.

당신은 당신이니까.

 

힘내서 다시 툭툭 털고 일어나는

당신을 격려합니다.

 

오늘도 당신을 믿습니다.

 

- '힐링북' (김이율) 중에서 -